조회 수 218 추천 수 0 댓글 2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안녕하세요??
회원여러분 모두 잘 지내신지요?

우리 아사동에서 활동하시는 세 자매님들 어머니께서 한국 시간으로 22일 새벽에 돌아가셨습니다.

슬픔을 당하신 영은님과 써니님 그리고 스텔라님께 위로와 격려를 함께 해 주시고 아픔을 나눠주시면 고맙겠습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빕니다.
  • profile
    JICHOON 2018.02.21 23:08
    세 자매님의 밝고 건강하시던 모습을 봤던지라 이 소식이 너무나 갑작스럽게 느껴지는군요.
    어머니께서 평안한 곳에서 쉼을 누리고 계시길 기원합니다.
  • profile
    hvirus 2018.02.21 23:20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profile
    기억이란빈잔에 2018.02.21 23:28
    기도 많이 드리겠습니다...
  • profile
    keepbusy 2018.02.21 23:46
    고인의 편안한 안식을 기원합니다..
  • profile
    Neo 2018.02.22 00:07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profile
    아날로그 2018.02.22 00:43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profile
    Neoguri 2018.02.22 01:07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
    에디타 2018.02.22 02:06
    자다가 깬 한 밤중입니다.

    물 한잔을 마시고 숨을 고르다가
    당황스러운 이 글을 읽습니다.

    새삼 살아있는 나의 자리가 어떤 자리인가
    돌아보면서...

    어느 날 던져진 이 세상에서
    딸에게는 특별히 어머니의 의미가 얼마나 큰 존재인지
    갈수록 절감합니다.

    목이 말라 물은 넘겼는데
    침은 넘기기가 쉽지 않습니다.

    언젠가 만났던 세 자매의 맑고 유쾌했던 웃음을 떠올리면서
    멀리서 한 아름의 허그를 보냅니다.

    !!!
  • profile
    esse 2018.02.22 04:53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profile
    난나 2018.02.22 07:06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
    docubaby 2018.02.22 07:40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
    Pele 2018.02.22 08:15
    세자매님의 어머님...슬픔이 세배로느껴지네요..

    어머님의 평안한 안식을 기원합니다.

    세자매님들 힘내세요!
  • profile
    photofriend 2018.02.22 08:26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
    Jeannie 2018.02.22 09:55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profile
    영민아빠 2018.02.22 09:57
    고인의 명복을빕니다
  • profile
    서마사 2018.02.22 10:13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상심이 얼마나 크시겠어요
  • profile
    maax 2018.02.22 11:42
    더 이상 같이 할수 없는 아픔은 크겠지만 편안하고 좋은 곳으로 가셨으니 힘내세요.
  • profile
    메텔 2018.02.22 12:29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ㅠㅠ
  • profile
    귀여미 2018.02.22 14:22
    가슴으로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profile
    다온 2018.02.22 14:38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profile
    woods 2018.02.22 14:57
    위로를 보냅니다.
  • profile
    판도라 2018.02.23 06:31
    삼가 고인의 명복과 가족분들에게 위로가 있으시기를요 ~
  • profile
    mini~ 2018.02.23 14:53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profile
    whowho 2018.02.24 22:01
    삼가 고인의 명복을빕니다.
  • profile
    바람아 2018.02.25 12:26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profile
    한태공 2018.03.14 18:30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profile
    영은 2018.03.19 11:34
    모두 감사드립니다.. 어머니 잘 보내드리고 아틀란타 돌아왔어요. 많은 분들이 기도해주셔서 엄마 더 좋은곳으로 가셨을거라 믿어 의심치 않아요.. 아픔 없는 곳에서 저희 잘 지켜주실거에요.. 다시한번 감사드립니다..

자유게시판

메인 게시판입니다. 어디에 올려야 할지 모르는 게시물은 모두 이곳에 올려주세요. 인신공격, 사실여부의 확인이 필요할수 있는 글, 미풍양속을 저해하거나 일정 갯수의 비추천, 신고가 접수된 글은 사전 동의없이 삭제, 수정될수 있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180 포케 바 점심/대박 기원  아사동 회원이신 기억이란 빈잔에 님께서 오픈하신 포케 바가 대박 나기를 기원하기 위해 이번 토요일에 점심 먹으러 가려고 합니다. 함께 가셔서 축하 하실 분들이 계시면... 이번 토요일,3/3,에 도라빌 H Mart 주... 2 Neo 2018.03.01 217
3179 방금 에스더님 올린글 왜 없어요???? 방금 에스더님 올린글 왜 없어요????  14 whowho 2018.02.26 520
3178 차린건 없지만... 파트너 두명과 가게를 하나 차렸어요~ 전 회사에 있어 가게는 자주 못나가지만... 시간되시는 분들 언제든 웰컴입니다! 가게는 Chamblee/Brookhaven쪽에있어요^^ 38 file 기억이란빈잔에 2018.02.21 294
» (부고)영은, 써니, 스텔라님의 어머니께서 별세하셨습니다. 안녕하세요?? 회원여러분 모두 잘 지내신지요? 우리 아사동에서 활동하시는 세 자매님들 어머니께서 한국 시간으로 22일 새벽에 돌아가셨습니다. 슬픔을 당하신 영은님과 써니님 그리고 스텔라님께 위로와 격려를 함... 27 BMW740 2018.02.21 218
3176 떡복이 5천년만에 추갤 등극 기념으로 추천 주신분들에게 떡복이 쏩니다. 내일 토요일 오후 1시 까지 남대문 시장으로 오시는 분은 제가 떡복이 쏩니다. 추천 않다신 분은 자기돈 내고 드세요~~~ 9 서마사 2018.02.16 196
3175 죄송합니다. 급 궁급한 것이 있는데 글쓰기가 열리는 곳은 여기뿐이라서.... 급 궁급한 것이 있는데 글쓰기가 열리는 곳은 여기뿐이라서 격식에 없는 글을 올립니다. 다름이 아니라 제가 NIKON D5200을 사용하고 있는데 사진을 찍고 파일을 보면 파일이름이 DSC_0001, DSC_0002...으로 저장이 ... 5 소심한호랑이 2018.02.16 147
3174 Fuji X-H1 이번에 후지당분들에게는 반가온 모델이 나오네요. 드디어 진동방지가 바디에 들어갔습니다. 그렇다면 옛날 수동렌즈 끼워쓰시는 분들에게 아주 유용할것 같습니다. (그쵸 Esse님?) 그동안 비디오성능이 좀 약한 편이... 1 JICHOON 2018.02.10 108
3173 [책 소개] The Bonefire 이번 주에 보기 시작한 책입니다. 제목을 The Bonefire이지만 남북전쟁전 미 남부의 개척과 개발의 역사를 자세히 설명을 해주고 있어서 재미가 쏠쏠합니다.. 이제 1/3 정도 넘어 가고있는데, 그동안 제가 몰랐던 아... file keepbusy 2018.02.06 45
3172 여러분의 취미는 ? 여러분의 취미는 ? 이곳 아사동은 사진을 취미로 하는 사람들의 모임인데.. 그 사진 취미에도 다양한 종류가 있는것 같습니다.. 1. 카메라 라고 하는 기계 자체를 즐기시는 분........ 이 분들은 기본적으로 소장 가... 4 keepbusy 2018.02.05 149
3171 [책 소개] The First Muslim The First Muslim 요즘 제가 듣고 있는 오디오북입니다. 종교적인 내용이 아닌 제 3자의 시각에서 본 마호메트의 일대기 입니다. 그동안 모르고 있었던 중동의 역사적 배경, 현재 중동에서 일어나고 종교적인 이슈들... file keepbusy 2018.02.04 45
3170 [독서감상문] The sense of an ending " 예감은 틀리지 않는다"  한국어 제목이 어떻게 보면 잘지은것 같기도 하고, 책을 다 읽고 나서는 잘못된 제목 같기도 하다. 대학시절 군대를 제대하고 복학한 형들이 모여서 누가 더 심하게 군대에서 맞았는가를 ... 3 file 서마사 2018.02.04 112
3169 지금은 자중할 때인 듯 합니다. 아사동 11년의 역사속에...  최근 불거진 문제같은 문제가 제 기억으론 약 3번 정도 있었습니다. 이럴때마다 큰 진통을 겪었으며...  가입한지 1~2년 정도 된 '아사동'을 아주 좋아하고 즐겁게 사진을 찍기 시작하시... 2 난나 2018.02.02 260
3168 지춘님. 수고해 주세용. 새로운 스텝으로 지춘님이 다시 활동하시는 것을 축하해야 할지?  안타까와해야 할지?  모르겠지만... 저는 추카 함미당~ 1 난나 2018.02.01 175
3167 2월과제 주제 앞으로 되도록이면 매달 과제주제를 회원님들로 부터 도움을 청하도록 합니다. 작년에도 맥스님, 아날로그님께서 주제를 정해주셔서 큰 성과가 있었읍니다. 제게 연락을 주세요. 먼저보내주신 순서대로 이번달, 다음... 5 유타배씨 2018.02.01 144
3166 회원주권제 안녕하세요, 유타배씨입니다. 아시다시피 저는 운영진의 일원으로 있읍니다만, 단지 일반회원으로서의 제 의견을 말씀드리고, 여러분의 의견을 구합니다. 자유게시판처럼 운영진들만 회의할수 있는게시판이 있읍니다.... 17 유타배씨 2018.01.30 567
3165 자유 게시판!! 자유 그대로의 게시판입니다. 자유 게시판의 존재의 이유에 대해 생각해 봤습니다. 지난 시간동안 아사동에 온오프라인으로 크게 활동하지는 않았지만 나름 애정과 소신을 가지고 활동을 해었는데요. 요즘 이질감을 느끼게 되는 일들이 벌어지는 ... 6 Shaun 2018.01.30 313
3164 댓글에 대한 댓글시 오류인가요? 모바일로 할때마다 “내용값은 필수입니다”라고 되네요. 아이폰 사용중입니다. 보통 댓글은 달리는데 댓글에 댓글을 달려니 안되서요 . 11 file Shaun 2018.01.29 177
3163 수고하시는 스테프분들께 수고가 요즘 각별히 많으십니다. 언젠가는 오해가 걷히고 수고를 인정해 주시는 때가 올것이라 믿습니다. 그때까지 힘내세요. 혹시 제가 도와드릴 일이 있으시면 언제든지 불러주세요. 7 JICHOON 2018.01.29 312
3162 댓글 쪽지 발송 테스트.. 게시글 작성자가 알림 박스를 선택하고 등록을 할 경우 댓글이 달리면 자동으로 쪽지가 발송되도록 설정이 되어있는데 오락가락 정신을 못차리고 쪽지를 보내기도 하고 안보내기도 하고 하는 증상이 있었습니다. 물론... keepbusy 2018.01.29 55
3161 이런 경우는 어쩝니까? 평소에 해외여행을 할 기회가 없다가 북미 촌놈이 유럽에 다녀오다보니 유명한 작품들을 찍어오게 되었고 횐님들과 나누고 싶은 마음에 올리려하다가 갑자기 궁금해져서 질문을 드립니다. 클럽 규칙에 누드나 세미 누... 14 maax 2018.01.26 25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61 Next
/ 1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