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풍경
2018.06.12 19:39

조회 수 53 추천 수 1 댓글 8
Extra Form
License Type 사용불허 라이센스
IMG_2450 (1).JPG









형제의 집을 방문하러


북쪽에  며칠  다녀오다가


길을 잘 못 들어 


뜻 밖에  이 길을 만났습니다. 


반가움에 눈이 번쩍 ^^





아무도 없는  이곳에서


나의 숨소리 조차 


나의 발소리 조차


소음이 될까 봐


아주 조용히


걷다가


찍다가


.

.

,





몇 해전  켄터키 시골에서 찍은 사진과


묘하게도 거의 같은 모습입니다.







IMG_2472.JPG








  • profile
    today 2018.06.12 21:22
    와우 한적하고 아름다운 곳이네요..^^
  • profile
    에디타 2018.06.12 23:17
    맞아요 .

    한적함 , 고요함도

    말로 표현할 수 없는 아름다움이었네요 .
  • profile
    keepbusy 2018.06.12 23:13
    인생의 길을 말씀하시는 것 같습니다...
  • profile
    에디타 2018.06.12 23:19
    정해진 길 만이

    길이 아니었습니다.

    예상치 못한 뜻 밖의 길에서

    평화의 길을 만나게 되는 우리들의 삶입니다.
  • profile
    esse 2018.06.12 23:18
    반가울만한 길이네요~ ^^
  • profile
    에디타 2018.06.12 23:20
    고요속에 설레임 . . .
  • profile
    maax 2018.06.13 18:49
    "길은 길에 연하여 끝이 없으므로

    내가 다시 돌아오지 못하리라 생각하면서……."
  • profile
    에디타 2018.06.13 22:44
    우리가 때로는 길인지 길이 아닌지 알 수 없을 때에도

    소신껏 걷다보면 그 곳에 나만의 길이 나더군요.

자유갤러리

동호회의 메인 갤러리이며 다양한 주제로 사진을 올리실수 있으나 미풍양속을 저해하거나 일정 갯수의 비추천, 신고가 접수된 글, 사진은 동의없이 삭제, 수정될수 있습니다.
사진 등록 전에 갤러리 사진등록 가이드를 꼭 숙지해 주시기 바랍니다.
갤러리 사진등록 가이드

  1. the Basilica of the National Shrine of the Immaculate Conception

    12Jun
    by 에디타
    2018/06/12 by 에디타
    in 건축/시설물
    Views 55  Likes 0 Replies 6
  2. 시애틀의 여기 저기

    09Jun
    by Edwin
    2018/06/09 by Edwin
    in 미국
    Views 61  Likes 2 Replies 3
  3. 시애틀의 잠 못이루는 밤

    08Jun
    by Edwin
    2018/06/08 by Edwin
    in 미국
    Views 85  Likes 2 Replies 1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515 Next
/ 5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