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7 11:05

다시 찾은 일출지

조회 수 104 추천 수 6 댓글 20
Extra Form
License Type 사용동의 라이센스



오랜만에 다시 레이크 레이니어에 다녀왔습니다.
구름 한 점 없는 점은 지난 촬영때보다 아쉬운 부분이었지만...  또 나름대로의 느낌은 있네요.
지난번 아쉬운 점들을 새로 조율해 봤는데...

이젠 당분간은 이곳에 안 와도 될 듯.  ^^







190817_035.jpg









190817_037.jpg









190817_049.jpg









190817_056_1.jpg










  • profile
    난나 2019.08.17 12:14
    화밸을 이것저것 바꿔가며 사진찍는 일출이나 일몰은 정말 좋은 것 같습니다.
  • profile
    today 2019.08.17 20:47
    너무 멋져요!!!!!!^&*
    ㅊㅊ요. 언제 같이 가요.ㅎ
  • profile
    난나 2019.08.18 07:51
    어~ 위에서 썼듯. 안가려고 했는데... 투데이님 요청이면 함 가볼까요? 니콘 카메라인 경우만 제가 약간(?)의 도움을 줄 수 있긴 합니다.
  • profile
    monocrom 2019.08.17 22:21
    같은 장소 다른 느낌의 일출이 멋지네요. 추천합니다.
  • profile
    난나 2019.08.18 07:51
    사실, 일출이나 일몰은 그날 구름의 양에 따라 분위기가 많이 바뀝니다. ㅊㅊ 감사합니다.
  • profile
    overlander 2019.08.18 19:43
    뭔가 통했는지... 이번 주, Lake Lanier 에서 일출은 아니었지만 일몰을 찍어볼까? 생각하고 있었는데 멋있는 일출 사진을 보게 됩니다. 일몰과 일출의 차이를 사진으로 분별할 수 있는 방법은 촬영 시간을 보지 않고서는 구분하기가 어렵겠구나 라는 생각이 문득 들었습니다. 첫번째 사진 추천합니다.
  • profile
    난나 2019.08.19 05:59
    저도 일출과 일몰에 대해 늘 그 차이점을 고민하곤 했습니다. 그러나... 고민해봐야 답은 별로 없고... 일출이든 일몰이든 색상을 잘 잡아내자는 것이 결론이 되어 버렸습니다.
  • profile
    방탄 2019.08.18 22:41
    레이니어 호수를 이렇게 사진에 담아 놓으니 정말 멋있군요,
  • profile
    난나 2019.08.19 05:59
    올해만 3번째 간 곳입니다. 물끄러미 호수만 있는 것 보담은... 뭔가 이펙트가 있는 피사체가 하나쯤은 있는 것이 좋아서리...
  • profile
    overlander 2019.08.19 17:23
    위치 좀 알려주십시오
  • profile
    난나 2019.08.19 18:10
    34.3340337, -83.9642492,289
    War hill park의 war hill fishing pier 입니다. 레이크 레이니어구요.
    피어가 보기보다는 매우 가깝습니다. 10~24mm 초광각으로 찍어야 피어가 길게 나옵니다. ^^
  • profile
    overlander 2019.08.19 20:01
    감사합니다. 서북쪽에 위치해 있군요.
  • profile
    JICHOON 2019.08.19 17:49
    플레어도 멋있게 보이네요. 약점을 장점으로 바꾸신 실력!
  • profile
    난나 2019.08.19 18:06
    ^^ 플레어 느낌이 너무 좋더라구요~
  • profile
    안개꽃 2019.08.20 16:18
    진짜... 그곳이 이렇게 멋있게 나오는줄 몰랐네요...ㅊㅊ
  • profile
    난나 2019.08.21 08:48
    감사합니다. 복받으실겁니다.
  • profile
    maax 2019.08.20 17:55
    오는 그믐에 이곳을 찾아볼 생각입니다. 추갤로!!
  • profile
    overlander 2019.08.20 18:01
    래니어 호수 주변의 불빛으로 큰 영향을 받지나 않을지 모르겠군요... 예전엔 관심없어 무심코 지나쳐 버린 탓인지 호수 주변 밤하늘이 어떠했는지 기억이 나지 않지만 내일 밤에 확인할 수 있을겁니다. 오는 그믐에 최적의 장소 조언 부탁드려요.
  • profile
    maax 2019.08.20 18:19
    이곳은 라잇폴루션 맵에서 레니어 주변을 보다가 찾은, 그래도 그나마 어두운 곳에 해당한다고 해서 생각중입니다만 아직 주변의 불빛은 어찌하지 못할겁니다. 8월 30일이 뉴문이군요. 이전에 올렸던 글에서 세곳중 이곳이 아마 가장 가깝지만 주변의 빛 영향이 가장 많은 곳이기도 할거라 생각됩니다. 날씨가 좋다면 브라스타운 볼드에 가보시는 것도 좋을듯 하네요. 스모키 주차장은 이제 부터 엄청 추워집니다.
  • profile
    난나 2019.08.21 08:48
    감사합니다. ^^

  1. 아버지와 아들

    09Sep
    by 유타배씨
    2019/09/09 by 유타배씨
    Views 89  Likes 6 Replies 25
  2. 당신의 히어로는 누구였습니까?

    31Aug
    by docubaby
    2019/08/31 by docubaby
    Views 83  Likes 6 Replies 8
  3. 역시나 필름입니다

    25Aug
    by paulsmith
    2019/08/25 by paulsmith
    Views 105  Likes 6 Replies 17
  4. 바람이내마음흔들면....

    25Aug
    by 파랑새
    2019/08/25 by 파랑새
    Views 120  Likes 9 Replies 15
  5. 피카소 꿈나무

    20Aug
    by layla
    2019/08/20 by layla
    Views 98  Likes 6 Replies 7
  6. 미국촌놈 야구장 첫참관

    18Aug
    by JICHOON
    2019/08/18 by JICHOON
    Views 126  Likes 7 Replies 10
  7. 해바리기 꽃 냄새

    18Aug
    by 방탄
    2019/08/18 by 방탄
    Views 90  Likes 8 Replies 3
  8. 다시 찾은 일출지

    17Aug
    by 난나
    2019/08/17 by 난나
    Views 104  Likes 6 Replies 2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7 Next
/ 37